Startsite   게시판   메일   M1000선교사홈   Mission Magazine
 

 

      자료등록
 
주제 주제어 출처 내용 등록일   ~
 현재위치 : HOME > 선교정보보기


 작성자    첨부파일    
 자료구분    작성일  2000-11-29
 제목  <역사를 통한 창조증명> 고서검증법으로 본 성경의 신뢰도
 주제어키워드  역사를 통한 창조증명  국가  
 자료출처    성경본문  
 조회수  5380  추천수  10


우리가 현재 갖고 있는 사본이 얼마나 원본에 가까운지를 검증하는 방법으로 고서검증법

(Bibliographical Test)이라는 방법이 있다. 이 방법은 원본이 없는 경우 현재 갖고 있는 사

본들끼리 서로 비교하여 보아 원본과 정확성 정도를 알아보는 방법이다. 이 방법에 의하면

사본의 수가 많으면 많을수록, 사본이 원본으로부터 만들어진 시간적인 차이가 적으면 적을

수록, 또 사본과 사본 사이에 오류가 적으면 적을수록 그 사본은 원본과 가까운 사본이 된

다. 이는 고고학에서 널리 이용되고 있는 방법으로 원본이 없는 대부분의 모든 사본에 대하

여 응용되고 있다.

우리가 갖고 있는 성경은 구약은 물론 신약 성경도 최초의 원본이 만들어진 시간이 지금부

터 무려 4,000년 또는 2,000년 전에 만들어진 것이므로 지금까지 남아 있는 원본은 하나도

없다. 그러므로 성경의 신뢰도를 알아보는 객관적인 방법으로는 고고학자들이 이용하고 있

는 고서검증법을 이용하여 그 정확성 정도를 가늠할 수가 있다. 위의 방법에 따라 신약 성

경과 구약 성경의 신뢰도를 알아보면 다음과 같다.



1. 신약 성경 사본의 정확성



신약은 원래 헬라어로 쓰여졌다. 신약 성경의 일부 또는 전부를 포함한 현존하는 사본은 약

5,500여 개, 번역 사본이 약 18,000여 개로 모두 25,000여 개의 사본이 남아 있다. 신약 성경

과 비교하는 데 가장 좋은 대조 서적으로는 호머의 일리아드가 이용되고 있다. 신약 성경이

많은 사람들에게 읽히고 암기되고 또 비문에 적히기도 하며 후세 사람들에게 베껴져 전해졌

듯이 호머의 일리아드도 많은 사람들에게 애송되어 지금까지 전해 내려왔기 때문이다.



신약 성경의 사본들은 고대의 어떤 사본들보다는 단연 오래된 것이다. 예를 들어 역사가 카

툴루스의 책은 3개의 사본만 현존하는데 원본 이후 100년 후에 만들어진 것이며, 헤로도투

스도 8개의 사본만 현존하는데 원본 이후 1,300년이나 지나서 기록된 것이다.

위의 표에서 알 수 있듯이 신약 성경은 대조 고서인 일리아드에 비해 사본의 수에서는 40여

배, 시간적인 차이에서 20배, 그리고 오류의 정도는 10배 정도 더 신뢰도가 높음을 알 수 있

다. 이는 기준보다 무려 약 8,000여배 이상이나 신뢰도가 높은 것임을 보여 준다. 따라서 현

재 우리가 갖고 있는 신약 성경은 인류가 갖고 있는 어떠한 책보다도 원본에 가까운 책임을

알 수가 있다.

부르스(F.F. Bruce)는 “신약 성경의 증거는 고전 작품에 대한 증거보다 훨씬 많으므로 그

신빙성을 의심할 수 없다.”고 말했다.



2. 구약 성경의 정확성



구약 성경의 가장 오래된 번역 사본은 오랫동안 A.D. 900년 경의 맛소라사본이었으므로 구

약 성경의 정확도에 대해서는 많은 사람들이 의심을 해왔다. 왜냐하면 구약이 마지막 기록

된 B.C. 400년 경과 A.D. 900년과는 무려 1,300년이라는 긴 시간적인 차이가 나는 셈이므로

사본의 정확도에 대부분의 학자들은 의심을 가졌던 것이다. 더욱이 구약 성경의 히브리어

사본은 완성된 이후 1,400년이나 지난 A.D. 1,008년의 바빌로니쿠스 서판 뿐이었다. 그때까

지 성경학자들은 바빌로니아의 점토판이나 이집트의 파피루스를 유일한 자료로 활용해왔다.

그런데 1954년 베두인(Bedouin) 목동이 우연히 B.C. 125년경쯤에 만든 사해 사본을 발견함

으로써 원본과의 차이를 275년으로 좁혀 놓았다. 40,000여 개의 사본 조각들로부터 500여 권

의 책이 구성되었는데 이중 1/3이 구약 성경이었다. 사해 사본에서는 놀랍게도 에스더서의

일부를 제외하고는 구약 성경 전체가 발견되었다. 더군다나 사해 사본과 1,000여 년의 간격

을 두고 만들어진 맛소라 사본과 서로 비교해 보았더니, 이 둘이 서로 정확하게 일치하는

것을 발견하게 되었다.

세계적인 고고학자인 알브라이트(William F. Albright)박사는 사해 사본의 발견에 지대한 공

을 세운 존트래버(John Traver)에게 다음과 같은 편지를 보냈다.

“가장 위대한 사본을 발견하신 일에 대해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이번 사본들이 나쉬 파

피루스 - 기원전 2세기에서 기원후 1세기 사이에 기록된 것으로 추정되는 구약 성경의 일

부분 - 보다 더 오래된 것이라는 것을 의심할 여지가 없습니다. 그 시기는 B.C. 100년경으

로 짐작됩니다. 도무지 믿어지지 않는 놀라운 발견입니다. 더욱이 사본의 순수성에 관하여는

추호도 의심할 수가 없을 것입니다.”



3. 예수 그리스도의 견해



성경의 주인되신 예수 그리스도는 과연 구약 성경을 어떻게 보셨는가? 하나님 자신이라고

주장하신 그분 자신의 견해는 구약 성경의 권위에 대한 최종적 결론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

다.

예수님은 구약이 하나님에 의해 영감된 하나님의 진리의 말씀이라고 믿었다. 예수님은 “성

경은 폐하지 못하나니”라고 말씀하셨다(요10:35). 그는 구약을 “하나님의 명령”(마15:13),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마15:6)이라고 말씀하셨다. 그리고 성경은 없어질 수 없다고 말씀

하셨다. “천지가 없어지기 전에는 율법의 일점 일획이라도 반드시 없어지지 아니하고 다

이루리라”(마5:18). 일점 일획이라고까지 말씀하신 것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당시의 사람

들을 대할 때, 그들이 제자이건 종교지도자이건 간에 예수님은 계속적으로 구약에 대해 언

급하셨다. “하나님이 너희에게 말씀하신 것을 읽어보지 못했느냐?”(마22:32)



4. 필사의 작업



사실 유태인들은 탈무디스트라는 특수한 집단에 의해 원본과 똑같은 성경을 17개의 엄격한

규칙 아래 베껴왔다. 그들의 피땀흘린 노력으로 우리는 원본과 같은 사본을 소유하게 된 것

이다. 이러한 철저한 복사 작업의 결과로 성경은 의심할 것 없이 수천 년을 거쳐 내려오면

서도 내용에 아무런 변화도 없이 지금까지 전수되어 온 것이다. 성경은 역사적으로 증명된

책이라 할 수 있으므로 지금 우리가 성경에서 과학적인 설명들을 찾아 현대 과학과 비교해

보는 것은 불과 수십 년 전의 내용과 비교해 보는 것이 아니다. 수천 년 전 과학이라는 이

름으로 자연 현상들이 정리되기 훨씬 이전, 그들이 직접 경험한 것들을 기록한 것과 비교해

보는 것으로 인위적인 조작이 들어 있다고 볼 수 없는 역사적 사실인 것이다.

                  






  선교정보리스트

 

 


홈페이지 | 메일 | 디렉토리페이지 | 인기검색어 | 추천사이트 | 인기사이트 | KCM 위젯모음 | 등록 및 조회

KCM 찾아오시는 길 M1000선교사홈 미션매거진